2011/12/14 11:10

저는 그분을 절대로 잊지 않을것이며


그분의 복수를 위해 제 남은 시간을 투자할것입니다.


저를 이렇게 궁지에 몰아넣은 외세의 압박에 저는 분노를 금치 못합니다. ㅠ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