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2/11/01 20:12

마치 질풍노도 시기의 사춘기 소년이

 

디시와 일베를 접한 느낌이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