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4/02/09 16:10
깊은 심해속에서 왔느니.
 
이제 새롭게 태어날일이 남았군.
 
기대하게 .
 
더큰 축복을 안기리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