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2/02/01 19:20
가린님 무지하게 쿨시크하십니다. 정말로 딱 필요한 거 이상 말씀을 하시질 않습니다. 무섭습니다. 난 여기서 나가겠어!! ㅠ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