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12/03/06 21:48

초등생이 디도스 공격… `이유가 기가막혀`

`셧다운제` 등 정책 불만


여성가족부 정책에 불만을 품은 초등학생 등 10대 7명이 정부 홈페이지를 분산서비스거부(DDoS) 공격하는 일이 벌어졌다.

6일 서울지방경찰청 사이버범죄수사대는 여성가족부 홈페이지에 DDoS 공격을 한 혐의(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)로 A(16)군 등 10대 청소년 7명을 체포해 주동자를 입건했다고 밝혔다.

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특정 사이트에 대량의 접속을 유발하는 악성프로그램을 개인 PC에서 사용하는 방법을 활용, 지난 2월 26~29일 총 4차례에 걸쳐 여성가족부 홈페이지를 공격한 혐의를 받고 있다.

인터넷에 개설된 `여성가족부 안티카페'에서 만난 이들은 군 가산점 폐지나셧다운제, 유명 가수 음반의 청소년유해매체물 지정 등 여성가족부가 추진해온 정책에 불만을 품고 이 같은 범행을 꾸민 것으로 나타났다.

특히 이들은 수사기관의 추적을 따돌리려고 접속지가 외국인 것처럼 허위로 표시되도록 IP변경 프로그램까지 활용하는 등 전문가 수준의 IT 기술을 활용한 것으로 드러났다. 하지만 DDoS 공격 모의를 사전에 인지한 당국이 해당 IP를 차단하는 등 조치를 취해 여성가족부 홈페이지에 별타른 타격을 주지는 못했던 것으로 확인됐다. 경찰은 범행을 주도한 A군을 입건하고 B(13ㆍ중1)군과 C(12ㆍ초6)군 등을 가정법원에 송치했다.



우리도 디도스공격합세다


프로그램도있고 그냥F5눌러도됨